승용차
  승합차
  화물차
  버스/승합차
  승용차
  승합차
  화물차
  버스/승합차
  승용차
  승합차
  화물차
  버스/승합차

당신의 자동차 선택 기준은?
입증된 안전성(충돌 시험 결과)
가격
성능
디자인
연비
구비한 편의 장비
기타

투표일이 종료되었습니다.
   Today : 1397
Total : 22924006

  대전중고차 사이트를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에 추가


제 목       헤엄쳐 나온 태양 ‘불심의 합장’
작 성 자       TJAUTO
첨부파일1        03345717_20060623.jpg(Size : 20.13 KB)
첨부파일2        03345731_20060623.jpg(Size : 20.13 KB)


헤엄쳐 나온 태양 ‘불심의 합장’  




[한겨레]





부산 기장 해안도로

해운대 해수욕장을 지나 송정으로 가는 길목 오른편에 벚나무와 소나무 숲으로 감싸인 아담한 언덕길이 펼쳐져 있다.

달맞이 고개라고 불리는 이 고갯길은 소가 누워 있는 형상의 와우산 능선을 열다섯 굽이를 돌아 넘는다고 해서 예로부터 15곡도라고 불렸다. 고갯마루에 올라서자 대한팔경의 하나이며 월출의 장관과 일몰의 경이로움을 아울러 감상할 수 있는 해월정이 나타난다. 정자에 올라서니 늙은 소나무가 우거진 숲 사이로 짙푸른 망망대해가 펼쳐진다. 해마다 정월 대보름이면 옛사람들이 이 고갯마루에 올라 수평선 너머에 떠오르는 달과 황금빛 바다와 소나무의 푸르름을 노래했다.

“창파에 명월이요. 청산엔 청풍이라. 청풍명월이 고루에 가득 차니 홍진에 막혔던 흉금이 활짝 열리더라. 바다도 좋다 하고 청산도 좋다거늘 바다와 청산이 한곳에 뫼단 말인가. 하물며 청풍명월이 있으니 선경인가 하노라. 누우면 산얼이요 앉으면 해월이라. 가만히 눈감으면 흉중에도 명월 있다. 오륙도 스쳐가는 배도 명월 싣고 가더라.” 춘원 이광수가 와우산 고갯마루에 올라 맑은 솔바람을 맞으며 떠오르는 대보름달을 보고 벅찬 희열을 못 이겨 노래한 시 ‘해운대’가 달맞이동산 비에 새겨져 있다.

달맞이 고개에서 청사포를 넘어 3킬로미터 남짓한 고갯길은 벚꽃 만발한 4월 보름 밤이면 달빛과 벚꽃 향기에 안달난 부산 사람들이 즐겨 찾는 나들잇길이다. 특히 달맞이 고개를 넘어 송림과 바다를 좌우로 끼고 짧게는 대변항까지, 멀게는 울산 밑의 진하 해수욕장까지 이어지는 해안도로는 동해의 멋과 맛을 느낄 수 있는 곳이기도 하다. 해안도로 곳곳에는 해안사찰인 용궁사와 해광사를 비롯해 연화리 회촌, 대변항, 월전마을 포구, 월내포구, 문오성 회촌 등 크고 작은 어촌마을의 정취와 볼거리로 가득하다.

달맞이 고개를 지나 송정 해수욕장 입구에서 왼편으로 이어지는 해안도로에서 국내에서 드물게 바닷가 언덕에 자리잡은 용궁사와 해광사를 만난다. 국내 3대 관음성지로 손꼽히는 용궁사는 곰솔(해송)이 우거진 해변가에 자리잡고 있어 ‘수당법당’이라 불렸다. 낭랑한 독경소리와 사철 들려오는 해조음이 조화를 이루는 곳으로 새벽녘이면 동해의 푸른 파도를 헤치고 떠오르는 일출을 보려는 이들로 붐빈다. 또다른 해안사찰인 해광사 앞바다 기암절벽 위에 동해 용왕을 모신 용왕단에서 맞이하는 일출은 황홀할 만큼 장관이다.


해광사를 벗어나면 기장미역과 기장멸치로 유명한 어촌마을 대변항과 마주친다. 멸치잡이가 한창인 봄과 가을에 만선의 배가 돌아오면 멸치장이 서는데, 멸치를 터는 광경도 장관이다. 대변항을 끼고 돌아도는 좁은 해안길에는 영화 〈친구〉의 첫 장면에서 아이들의 자맥질 시합을 촬영한 해안절벽과 만나면서 곧이어 월전마을 포구가 나온다. 기장읍 대변리에는 흙으로 만든 토우를 전시해놓은 토암도자기 공원과 푸른 바다를 배경으로 기암괴석이 첩첩이 서 있는 동해남부지역의 제일 명승지 동암리 오랑대의 절경을 감상할 수 있다.


일광해수욕장부터 동백, 신평, 칠암, 문중, 문동 등 5개 마을이 해안을 따라 회촌을 이루고 있는 문오성 회촌을 지나, 임랑해수욕장을 거쳐 고리까지 집어삼킬 듯한 동해의 검푸른 물결 사이로 본격적인 해안관광도로가 펼쳐진다. 특히 왕복 2차선 도로 주변에는 늙은 곰솔들이 길 안내를 해 호젓한 멋을 더한다.


기장/글·사진 정상영 기자 chung@hani.co.kr



--------------------------------------------------------------------------------



해운대에 날아온 ‘스타워즈’

오는 7월1일 문을 여는 부산 해운대 해수욕장에는 새로운 볼거리가 있다. 거장 조지 루커스 감독이 만든 영화 <스타워즈>의 모든 것을 보여주는 한국순회전이 7월1일부터 10월22일까지 벡스코에서 첫선을 보인다. 전시회에서는 주인공 아나킨 스카이워커가 탔던 포드 레이서를 비롯해 로봇과 다스 베이더, 광선검 등 1977년 스타워즈 에피소드Ⅳ부터 2005년 스타워즈 에피소드 Ⅲ까지 모두 6편의 영화 속에서 만날 수 있는 캐릭터와 의상, 소품 등이 전시된다.

특히 영화 속 장면들이 대형스크린을 통해 소개되며 로봇이나 각종 전시품들이 다양한 특수효과들을 통해 정교한 모형에서 최첨단 컴퓨터 그래픽에 이르기까지 어떻게 연출되었는지를 보여준다. 또한 R2-D2나 C-3PO와 같은 캐릭터 제작물들이 무엇 때문에 왜 만들어졌는지를 과학적인 지식과 정보와 함께 소개된다. 이와 더불어 제작 뒷이야기와 스타워즈 제작 과정도 소개된다. 또한 루커스 감독이 전시회 기간에 부산을 방문할 예정이다. (051)740-4100~2. www.starwarskorea.com.



--------------------------------------------------------------------------------

아펙나루공원 채운 명품조각


해운대 해수욕장 앞바다에 세워져 부산의 새로운 명물로 떠오르고 있는 아펙나루공원에서 지난 5월27일부터 ‘2006 부산비엔날레 특별 조각전’이 열리고 있다.

제13차 부산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이펙) 정상회의 장소인 ‘누리마루 하우스’와 함께 유명해진 이곳에서 ‘대지에의 경의’를 주제로 8월31일까지 펼쳐지는 조각전에는 12개국의 이름난 조각가들의 작품 20점이 전시되고 있다. 자연과 생태계의 중요성을 일깨우고 인간과 자연이 조화를 이루는 사회를 지향해야 한다는 메시지를 담았다.

특히 중국의 대표적인 조각가 루핀창이 어미 상어와 새끼 상어가 바다를 자유롭게 헤엄치는 모습을 형상화한 ‘푸른 꿈’, 국내 작가 천성명씨가 고립된 인간의 자화상을 유머러스하게 표현한 ‘바람이 그대 곁에 있다’, 필리핀의 아그네스 아렐라노가 만든, 만삭의 임부가 누워 있는 듯한 ‘달의 여신’ 등이 인기를 끌고 있다. 아펙나루공원은 잔디광장과 수림대, 기념광장, 수변 야외무대 등으로 이뤄져 있는데, 들머리에 한국 전통 ‘태극’ 문양 기둥 10여개가 줄지어 세워져 특별한 볼거리다.

정상영 기자



여행 정보
기장군은 505년 신라 지증왕 6년에 갑화양곡현으로 불렸으며, 757년 신라 경덕왕 16년에 기장현으로 지금의 이름을 얻었다. ‘아침이 좋은 도시’라는 자부심답게 요즘 새벽 5시께 바다에서 펼쳐지는 일출이 장관이다. 가장 이름난 해맞이 명소로는 독특하게 해안절벽에 자리잡은 용궁사 앞 기도처와 해광사 앞 용왕단을 꼽는다. 해운대 달맞이 고개의 벚꽃과 달맞이, 기장군의 멸치축제 등을 제대로 보려면 4월 보름쯤이 제철이지만, 여유롭게 여행을 즐기려면 이른 봄과 가을·겨울을 추천한다. 지역번호 051.

♤가는 길: 해운대 해수욕장 동쪽 미포~달맞이고개 오거리~청사포 입구에서 직진~송정해수욕장 입구에서 우회전~바닷가 막다른 갈랫길에서 좌회전~용궁사~해광사~연화리 회촌~대변항~월전마을~기장군청~기장체육관~31호 국도(해안관광도로)~일광해수욕장~동백리 등 문오성 회촌~임랑해수욕장~월내~고리



♤묵을 곳: 해운대 해수욕장에서는 최근 객실 개보수를 끝낸 파라다이스호텔 부산(742-2121)과 해운대조선비치호텔(749-7000)이 가장 전망이 빼어난 호텔이다. 기장군에는 기장읍 연화리에 신데렐라(722-7141)와 나포리비치여관(722-7727), 기장읍 동부리에 썬샤인호텔(722-5661), 기장읍 대변리에 꿈의궁전(721-7488) 등이 비교적 깨끗한 숙박업소이다.

♤먹을 곳: 기장은 봄·가을 멸치철에는 싱싱한 멸치회를 비롯한 생선회와 짚불이나 솔잎으로 구운 곰장어(먹장어) 구이가 별미다. 대변항에 멸치회와 멸치찌개 전문 갯가횟집(722-5202), 일광 동백리에 자연산 생선회 전문 동백횟집(727-0391), 기장읍 시랑리에 곰장어구이 전문 동해곰장어나라(722-2234)와 기장곰장어(722-2333), 장안면 장안사 입구에 장원매운탕(727-0011) 등이 소문난 맛집이다. 대변항이나 월전마을 포구에서 임금 수라상에 올랐던 기장 미역과 다시마, 멸치젓갈, 기장오징어 등 해산물을, 재래시장인 좌천장(4·9장), 월내장(2·7장), 송정시장(5·10장)에서 기장배와 철마쌀, 철마한우 등을 사는 것도 여행의 지혜다.

♤각종 연락처: 해운대구청 문화관광과(tour.haeundae.go.kr/culture/main/index.asp) 749-4081~4, 기장군청 문화관광과(tour.gijang.go.kr) 709-4081~3.

작 성 일 : 2006/07/05, 조 회 : 65536        
  
이전글숨어있는 서·남해안 해수욕장 8곳TJAUTO2006/07/05
현재글헤엄쳐 나온 태양 ‘불심의 합장’TJAUTO2006/07/05
다음글온달산성에는 온달이 없다TJAUTO2006/07/05



자동차상담메일 car@tjauto.com 대표전화 : 042-628-6004